11 Oct 2018

“자동차 자체 앱보다 신뢰성 있고

“자동차 자체 앱보다 신뢰성 있고 편리한 구글·애플 앱 사용 압박 계기될 듯” (서울=연합뉴스) 김현재 기자 = 세계에서 가장 많은 자동차를 판매하는 르노·닛산·미쓰비시 얼라이언스(동맹)가 오는 2021년부터 구글의 안드로이드 운영체제를 차량 계기판에 탑재하기로 했다. 월스트리트저널(WSJ)은 18일 “지난해 1천60만 대를 판매해 세계 어느 자동차 업체보다 많은 차를 판 이 동맹이 차세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운영체제로 안드로이드를 선정한 것은 지난 10여 년 간 자동차 안에서 스마트폰의 성공 사례를 재현하기 위해 노력해온 구글의 큰 승리”라고 평가했다. 대시보드에 안드로이드 OS가 탑재되면 운전자들은 구글 맵과 앱스토어, 음성인식 비서인 구글 어시스턴트의 통합 기능을 이용할 수 있게 된다.

백령도 이북 NLL 기준 북쪽 약 50㎞·남쪽 약 85㎞로 확인국방부 “단순 실수”…”남북 40㎞로 동일 강조하다 말바꾸기 비판도”

– 구글, 구글 플레이, 안드로이드 및 기타 기호는 구글의 상표다. – 애플과 애플 상표는 미국 및 기타 국가에 등록된 애플의 광명출장샵 상표다. – 경산출장샵 아마존 및 아마존 웹 서비스는 아마존닷컴 평택출장샵 또는 기타 계열사의 상표 또는 등록 상표다.

(뉴욕 2018년 9월 18일 PRNewswire=연합뉴스) 서산출장샵 세계적인 라이브 브랜드 스토리텔링 대행사 INVNT가 회사의 새로운 직책인 PR&마케팅 이사로 Brea Carter를 임명하면서 팀 확장을 이어갈 것을 발표했다.

네덜란드 언론 “남북, 올림픽 공동 개최하면 관계개선 큰 돌파구”벨기에 언론 “핵시설 폐기 약속한 北, 美로부터 어떤 보상 기대하는지 불명확” (브뤼셀=연합뉴스) 김병수 특파원 = 네덜란드와 스웨덴, 벨기에 언론 등은 19일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합의해 발표한 ‘평양공동선언’을 사실 위주로 신속하게 보도했다. 스웨덴 언론은 북한이 장거리 미사일 관련 시설을 영구 구리출장샵 폐기하기로 한 점에 의미를 뒀고, 네덜란드 언론은 목포출장샵 남북한이 2032년 하계 화성출장샵 올림픽 공동개최를 추진하기로 하는 등 한반도 평화 정착과 공동발전을 위해 노력하기로 한 점에 주목했다. 스웨덴 공영방송인 SVT는 평양공동선언에서 김 위원장이 북한의 가장 중요한 미사일 관련 시설인 동창리 엔진시험장과 미사일 발사대를 영구적으로 폐기하기로 하고 국제 전문가들이 이를 참관하도록 허용하기로 했다는 점에 비중을 둬 보도했다. 방송은 또 김 위원장이 한반도를 핵무기가 없는 평화지역으로 만들겠다고 합의했다고 언급한 문 대통령의 발언을 소개하기도 했다. 이어 방송은 김 위원장이 기자회견에서 서울을 가까운 장래에 답방하기를 원한다고 답변한 것과 관련, 지금까지 남북정상회담이 평양과 판문점에서 열린 점을 상기시키며 “김 위원장의 남한 방문이 이뤄지면 한국 전쟁 이후 북한의 지도자가 남한을 방문하는 첫 케이스가 될 것”이라고 설명했다. 네덜란드 방송인 RTL은 ‘남북한이 올림픽 공동개최를 원한다’는 제하의 기사에서 남북 정상 간 평양공동선언을 보도했다.